출근한 신랑이 들뜬 목소리로 전화해서…

출근한 신랑이 들뜬 목소리로 전화해서는…………. ‘낼 월급날이야!’ 전화를 끊고 곰곰히 생각해보니
아직 27살 어린 남자 나이에 너무 무거운 짐을 지고있을
신랑이 안쓰럽고 고맙고 😭😭 오랜만에 슬쩍 표현했더니.. 자기 소세지빵 홀라당 먹어서 그러는줄 아는 남편 😑
일상 daily 주말 일요일 일요일밤 부부스타그램 비트윈 B형남자 빵_집착남 👦🏻

Bookmark the permalink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